톱네비

로고

 

타이틀^^

HOME > NEWS > 도시계획

균형발전혁신성장 정책 시동 건 전북도

전문가들로 구성된 지역혁신협의회 출범

조미진 기자   |   등록일 : 2018-10-08 23:39:33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자료=전라북도]

[도시미래=조미진 기자] 전라북도는 8일 시민단체, 전문가 등과 지역혁신협의회를 구성하고 ‘제4차 전라북도 발전계획’과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육성계획’ 심의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4차 전북도 발전계획은 도의 균형발전 정책추진을 위한 5개년 계획으로 향후 부처계획과 함께 국가균형발전 5개년계획에 반영되는 법정 계획이다. 현 정부의 국가균형발전 방향에 맞춰 도 균형발전사업과 함께 아시아스마트 농생명밸리 등 특화전략사업을 포함시켰다.

올해부터 2022년까지 전북 14개 시군 대상으로 총 284개 사업, 16조 7526억원규모로 계획을 편성했다. 국비는 11조 9847억원 가량 투입될 예정이다.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육성계획은 지역주도 혁신성장 국가정책의 일환으로 ‘전북 국가혁신융복합단지’를 혁신도시 중심으로 지정하고, ‘스마트 농생명 융합산업’을 대표산업으로 본격 추진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복합단지의 범위는 혁신도시를 포함한 직경 40㎞이내, 총 14.8㎢로 국가산단인 국가식품클러스터를 비롯, 총 21개 지구를 지정하고 있다.

스마트 농생명 융합산업으로 발효미생물 등을 활용한 산업과 AI·IoT 등 4차 산업혁명 핵심촉매기술을 융합한 제품·서비스 창출 관련 산업을 키운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