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네비

로고

 

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추석 불공정 하도급 295억 대금지급 조치

7월22일부터 9월11일까지 신고센터 설치 운영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09-11 11:58:48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추석 명절을 앞두고 280개 중소 하도급 업체가 총 295억 원의 하도급 대금을 지급받았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52일간 전국 10곳에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를 운영해 280개 중소 하도급 업체가 총 295억 원의 하도급 대금을 지급받도록 조치했다고 11일 밝혔다. 

신고센터 운영 결과 건설업과 제조업 등 산업 전반의 경기 침체에 따라 하도급 대금이 제때에 지급되지 못하는 사례가 여전히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공정위는 주요 기업들에게 추석 명절 이전에 하도급 대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 공정위에 따르면 대금 결제일이 추석 명절 이후인데도 90개 원사업자가 1만7956개 수급 사업자에게 2조6064억 원의 대금을 추석 이전에 지급했다.

신고센터 운영으로 중소 하도급 업체들의 자금난 완화와 경영 안정에 기여, 불공정 하도급 예방 분위기가 확산되는 계기가 됐다고 공정위는 전했다.

공정위는 신고센터에 접수된 사건 중 자진시정이 이뤄지지 않은 사건은 우선적으로 조사해 처리할 계획이다. 법 위반이 있는 업체는 스스로 시정토록 하고, 자진시정을 하지 않으면 엄중하게 제재할 계획이다.

또 불공정 하도급 거래 행위의 실태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대금 지급 관행이 정착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