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네비

로고

 

타이틀^^

HOME > NEWS > 공공디자인

새 디자인 입힐 자동차 번호판…선호도조사

번호판 좌측 태극문양·홀로그램 등 디자인 삽입

조경훈 기자   |   등록일 : 2018-11-19 08:53:12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자동차 등록번호판 디자인 국민의견수렴 포스터/자료=국토교통부]

[도시미래=조경훈 기자] 내년부터 자동차 번호판의 유럽형 디자인이 도입될지 관심사다.

국토교통부는 19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2주일 동안 국토부 홈페이지에서 자동차 번호판 디자인 도입 관련 선호도 조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초 앞자리 숫자추가 방식으로 새로운 등록번호 체계를 결정한데 이은 후속조치이다.
 
국토부에 따르면 번호판 디자인(안)은 전문기관(공공디자인지역지원재단·한국교통안전공단·도로교통공단)이 연구를 통해 도출한 초안을 기초로 전문가 자문, 번호판 관련 학계·업계·시민단체 의견수렴 등을 거쳐 수정·보완됐다.

유럽형 번호판(통일적 디자인)을 참조하면서, 국가의 상징인 태극문양과 국가의 축약문자인 KOR, 위변조방지 홀로그램의 삽입이 검토됐다. 제작방식은 재귀반사식 필름부착 방식으로 변경된다.

재질은 바뀌지만 바탕색은 흰색을 유지하며, 좌측부에 청색계열을 사용하며, 상단에는 태극문양, 중앙은 위변조방지 홀로그램, 하단은 국가축약문자가 삽입될 예정이다. 중심부의 심볼과 번호판의 서체는 선호도조사 결과에 따라 적용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도입 후 차량 운전자가 기존 민무늬 번호판(페인트식)과 디자인 번호판(반사필름식) 중 선택적으로 적용 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며 “번호판의 위·변조나 야간사고의 방지 등의 안전한 자동차 운행환경의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율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번 선호도조사는 국토부 누리집이나 교통관련 유관기관 홈페이지 등을 통해 참여 가능하며, 설문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소정의 상품이 제공될 예정이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